회사소개


Red Wing Shoes

1905년에 런칭하여 100년이 넘는 역사를 가지고 있고, 전 세계적으로 판매되고 있습니다. 독일의 신발 기술자인 '찰스 벡멘'이 '레드윙'이라는 지역의 신발공장에서 자신만의 스타일로 탄생시킨 신발에서 유래 되었습니다.

'좋은 품질의 신발을 몇 백년을 바라보며 고객에게 전달한다' 라는 슬로건 아래 매년 수백만 켤레의 레드윙 슈즈를 수작업으로 제작하고 있습니다.

현재까지 레드윙 슈즈는 가장 존경받는 신발회사 중 하나로 인정받고 있습니다..


더 부트 컴퍼니 (The Boot Company) - 레드윙 슈즈 한국 공식 총판

더 부트컴퍼니는 20년 이상 미국 뉴욕/뉴저지 지역에서 신발, 가방, 의류, 잡화 브랜드의 딜러로서 성장한 회사입니다.

수년 동안 많은 브랜드를 경험하면서 아메리칸 헤리티지의 상징인 <레드윙 슈즈>를 만났습니다.

'역사', '전통' 그리고 '정직함'의 상징인 <레드윙 슈즈>의 한국 공식딜러가 되기 위하여 수년의 노력이 필요했고, 일본 및 미국의 시장을 파악하면서 한국시장을 신중히 준비하였습니다.

우리는 한국의 고객들에게 세계적으로 전통 있는 <레드윙 슈즈>의 오리지널리티 알릴 수 있는 방법을 생각하다가 2012년 11월, 레드윙 코리아 압구정 플래그쉽 스토어를 시작으로 한국에 정식으로 진출하였습니다.

우리는 '레드윙 슈즈'를 단순한 '패션 트랜드'로 바라보지 않고, 한국의 고객들에게 <레드윙 슈즈>를 통하여 삶의 중요성을 알릴 수 있는 메신저 역할의 회사가 되고 싶습니다.